열린 게시판

접속된 회원 및 총회원 목록보기

현재 0분께서 회원으로 접속해 있습니다. 0 회원가입 회원로그인
5251  1/211
 께서 남기신 글입니다.  [2024/04/29]
화일 1 라훈아1.jpg (128.1 KB)   Download : 0
화일 2 라훈아2.jpg (30.7 KB)   Download : 0
서운해할 때 떠납니다




"서운해할 때 떠납니다"…나훈아,
                          58년 만에 '은퇴' 공식화

'가황' 나훈아가 '라스트 콘서트'를 끝으로 은퇴를
공식화했다.
나훈아는 지난 27일 오후 인천 연수구 송도컨벤시아
에서 '2024 나훈아 콘서트 고마웠습니다.
(라스트 콘서트)' 인천 공연을 열고 마지막 전국
투어를 시작했다.
이날 오후 3시부터 약 2시간 25분 동안 총 22곡을
소화한 나훈아는 공연하는 동안 여러 차례
'은퇴'라는 말을 입에 올렸다.
그는 관객을 향해
"섭섭하냐"고 묻기도 하며 "그래서 그만두는 겁니다
. 가도 괜찮다고 했으면, 제가 돌아서는 모습에
만약 여러분이 서운해 안 했으면 얼마나
슬펐겠습니까"라고 말했다.
나훈아는
이날 '홍시', '아름다운 이별', '영영', '인생은 미완성'
, '황성옛터', '무시로', '마이 웨이', '청춘을
돌려다오', '고장난 벽시계', '기장갈매기' 등을
불렀다.
이날 공연의 대미를 장식한 곡은 '사내'였다.
나훈아는 이 곡의 막바지를 부르다 노래를 멈추고는
"여러분,
전 이제 마이크를 내려놓기 때문에 노래할 수 없다.
여러분이 대신 노래해 주시라"며 객석에 인사를
고했다.
나훈아는
마지막으로 드론 비행기에 마이크를 달아 날려
보냈다. 나훈아는 그대로 돌아서 리프트를 타고
무대를 떠났지만, 관객들은 오랫동안 자리를 뜨지
못하고 박수를 보냈다.
이번 투어는
인천을 시작으로 5월 11일 청주 석우문화체육관,
18일 울산 동천체육관, 6월 1일 창원 창원체육관,
15일 천안 유관순체육관, 22일 원주 원주종합체육관,
7월 6일 전주 전주실내체육관 등에서 진행된다.
전주(30일 예매 오픈)를 제외하고 예매가
오픈된 13회차 공연은 모두 빠르게 매진됐다.
하반기에는 서울을 포함한 추가 공연 일정을 발표
할 계획이다. 올해 말 서울에서 은퇴식이 마무리될
것으로 예상된다.
앞서 지난 2월 나훈아는 편지로
"'박수 칠 때 떠나라'는 말을 따르겠다"며
"세월의 숫자만큼이나 가슴에 쌓인 많은 이야기를
다 할 수 없기에 '고마웠습니다!'라는 마지막
인사말에 저의 진심과 사랑 그리고 감사함을
모두 담았습니다"라고 은퇴를 시사한 바 있다.
나훈아는
1968년 '내 사랑'으로 데뷔한 뒤 '사랑', '울긴 왜
울어', '잡초', '무시로', '고향역' 등의 곡으로
큰 인기를 얻었다.

이슬기 한경닷컴 기자


2024/04/29 

노랫말 좋고
따라 부르기도 좋고
사내다운 싸나이 좋아 해요 ^@^

2024/05/17 

참으로 물건이여!



번호별로 보기
제목별로 보기 이름별로 보기 날짜별로 보기 조회별로 보기
5251
 이병용 모친상 알림(24. 6. 5)

2024/06/05 10
5250
 여기 우리 갔었지!(2)

2024/05/17 29
5249
 여기 우리 갔었지!

2024/05/17 31
5248
 애 낳으면 ‘올해의 공무원상’보다 인사 가산점 더 받는다 [2]

2024/05/10 31
5247
 여보게 친구 꽃구경 가세나 [2]

2024/05/05 17

 서운해할 때 떠납니다 [2]

2024/04/29 21
5245
 진분홍 세상 ‘산상화원’ 황매산 철쭉제 [1]

2024/04/27 17
5244
 살강 밑에서 수저 줍고 우쭐대면 안 돼요 [2]

2024/04/20 27
5243
 사마귀와거미는 교미후 수컷을 [1]

2024/04/14 19
5242
 북한 일방적 불가 통보, 단호한 FIFA "0-3 몰수패 처리 [2]

2024/03/24 31
5241
 영화 ‘듄’을 보고 깊은 무력감을 [2]

2024/03/09 36
5240
 카리나 사과문 [2]

2024/03/08 30
5239
 서산 어찌지내시는감? [3]

2024/03/07 34
5238
 시체꽃 [3]

2024/03/04 19
5237
 난 의새 [1]

2024/03/02 39
5236
 AI 통 번역 [1]

2024/02/25 48
5235
 물러나 물러나 물러나 [3]

2024/02/11 46
5234
 韓 아시안컵 우승하면 안 된다 [1]

2024/02/07 40
5233
 고도리의 비밀 [1]

2024/02/07 99
5232
 역사상 가장 큰 크루즈선 첫 출항 [1]

2024/02/01 68
5231
 쓸쓸한 한국 노년의 현실 [1]

2024/01/30 82
5230
 세계에서 가장 좋은 우리나라 [1]

2024/01/29 86
5229
 중국 갑부된 견공 [3]

2024/01/26 35
5228
 양형규 장모님상 알림(24.1.25)

2024/01/25 66
5227
 노량 이순신장군 [1]

2024/01/13 43
1 [2][3][4][5][6][7][8][9][10]..[211] [next]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kissofgod/ modified by GKim
▒ 관심 있는 코멘트 하나가 글쓴이에게는 큰 힘이 됩니다. 상대에게 상처를 주기보다 같이 즐거워 할 수 있는 코멘트 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