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린 게시판

접속된 회원 및 총회원 목록보기

현재 0분께서 회원으로 접속해 있습니다. 0 회원가입 회원로그인
5198  1/325
 께서 남기신 글입니다.  [2021/02/25]
화일 1 46592f8e169f.jpg (583.3 KB)   Download : 1
화일 2 s0wl57ejsir9a7uf3.jpg (156.2 KB)   Download : 1
수작(酬酌)'이란?




멀리서 벗이 찾아 왔다.
얼마나 그리웠던 친구였으랴.
두 친구가 주안상을 마주하고 술부터 권한다.
“이 사람아, 먼 길을 찾아와 주니 정말 고맙네. 술 한 잔 받으시게"
“반갑게 맞아주니 정말 고맙네. 그동안 어떻게 지냈는가?”


이렇게 잔을 주고받는 것을 '수작(酬酌)'이라고 한다.
왁자지껄한 고갯마루 주막집 마루에 장정 서넛이 걸터앉아 주안상을 받는다.
한잔씩 나눈 뒤 연지분 냄새를 풍기는 주모에게도 한 잔 권한다.
“어이! 주모도 한 잔 할랑가?” 한 놈이 주모의 엉덩이를 툭 친다.


이때 주모가 “허튼 수작(酬酌) 말고 술이나 마셔..."한다.
수작(酬酌)은 잔을 돌리며 술을 권 하는 것이니 '친해보자'는 것이고,
주모의 말은 ‘친한 척 마라. 너 하고 친할 생각은 없다’는 뜻이다.
도자기 병에 술이 담기면 그 양을 가늠하기 어렵다.  


'병을 이 정도 기울여 요만큼 힘을 주면...' 하며 천천히 술을 따른다. 이것이 짐작(斟酌)이다.
짐(斟)은 ‘주저하다’ ‘머뭇거리다’ 는 뜻이 있다. 따라서 짐작(斟酌)은 '미리 어림잡는 것'이다.
무슨 일을 할 때는 우선 속으로 어떻게 할 것인지를 생각한다. 이것이 작정(酌定)이다.
'작정(酌定)'은 원래 '따르는 술의 양을 정한다'는 뜻에서 나온 말이다.


'무작정(無酌定)' 술을 따르다 보면 잔이 넘친다. 무성의하고 상대방을 무시하는 무례한 짓이 될 수 있다.
아무리 오랜만에 찾아온 벗이라 해도 원래 술을 많이 못하는 사람이라면, 마구잡이로 술을 권할 수는 없다.
나는 가득 받고, 벗에게는 절반만 따라주거나 해야 할 것이다.


이처럼 상대방의 주량을 헤아려 술을 알맞게 따라주는 것이 '참작(參酌)'이다.
판사가 형사피고인의 여러 사정을 고려해서 형량을 정할 때 '정상 참작 (情狀 參酌)해 작량감경(酌量減輕)한다.' 라는 말을 쓰는 것도 술을 따르는 것에서 유래된 것이라 하니
술 한잔에도 여러 의미가 있음을 알고 마시면 좋을 것 입니다.




번호별로 보기
제목별로 보기 이름별로 보기 날짜별로 보기 조회별로 보기

 빅효철 혼사알림(22.7.9)

2022/06/21 16
5197
 완수씨 놀이터

2022/06/05 33
5196
 삼식이 저녁모임(22.6.9) [2]

2022/05/27 35
5195
 장준식 혼사 알림(22.5.21) [3]

2022/04/30 48
5194
 삼시기 갬성음악- 애니 로리

2022/04/19 22
5193
 졸업 50주년. [3]

2022/04/07 45
5192
 정문영 빙모상 알림 (22.03.21) [1]

2022/03/21 32
5191
 '차마고도' 한방에 몰아보기(6시간 30분) [1]

2022/03/19 32
5190
 스위스 pilatus 산악철도 운전석 관람

2022/03/07 24
5189
 부스터샷 & 코로나치료

2022/01/16 46
5188
 황세진 혼사알림(21.12.12) [2]

2021/11/23 58
5187
 부고.최기성 모친상(21.12.5) [2]

2021/12/06 44
5186
 박완수 혼사알림(21.10.24) [4]

2021/10/06 62
5185
 DNU 는 여전히 쓸데없는 짓을 한다. [2]

2021/04/25 83
5184
 역사문제 맞추기 [1]

2021/04/09 90
5183
 삼식이들(임원들) 모임 알림

2021/02/23 118
1 [2][3][4][5][6][7][8][9][10]..[325] [next]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kissofgod/ modified by GKim
▒ 관심 있는 코멘트 하나가 글쓴이에게는 큰 힘이 됩니다. 상대에게 상처를 주기보다 같이 즐거워 할 수 있는 코멘트 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