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린 게시판

접속된 회원 및 총회원 목록보기

현재 0분께서 회원으로 접속해 있습니다. 0 회원가입 회원로그인
5244  3/328
 께서 남기신 글입니다.  [2004/05/10]
화일 1 강촌_078.jpg (195.8 KB)   Download : 86
忍耐


忍耐
어리석은 사람이
화를 내며 욕을 퍼부을때
나는 침묵과 忍耐로 그를 다스린다.

내 말을 잘 들어라.

대개 보면 자기 주장이나 행동이
옮음에도 불구하고

강한 사람 앞에서 찾는것은
그가 두렵기 때문이요

동등한 힘을 가진 사람앞에
참는 것은
싸우기 싫어서이다.

그러므로 자기보다 약한 사람에게
기꺼이 참는 것이
가장 휼륭한 忍耐이니라.





2004/05/10 

더 발전하면 중용이 되느니라
우리나이에 우리들에게 가장 필요한 것은
이론으로 무장된 강한 주장이 아니고 주장을 많이 들어주는 것이 아닐까



번호별로 보기
제목별로 보기 이름별로 보기 날짜별로 보기 조회별로 보기

 忍耐 [1]

2004/05/10 2581
5211
 人生의 速度를 늦추라!!! [2]

2009/08/13 2062
5210
 人生은 未完成? [4]

2006/03/02 2093
5209
 人生에는 練習이 없다! [2]

2009/09/23 1703
5208
 人生에는 演習이 없다

2004/03/10 2445
5207
 人生....바람처럼 구름처럼!!!!! ♬

2011/02/18 2232
5206
 人生 五計

2005/01/27 2702
5205
 人生 德目 [1]

2009/02/20 1905
5204
 理工系 기피 현상은 한국이 조선시대로 돌아가고 있다는 증거 [3]

2004/07/09 1761
5203
 李兄, 왜 그랬소… [1]

2010/02/09 1724
5202
 李白의 月下獨酌 [1]

2011/08/26 2006
5201
 李白 의 山中對酌 [2]

2012/08/19 3366
5200
 流水人生 [8]

2005/11/14 1660
5199
 月下獨酌 [1]

2007/05/16 1822
5198
 雨 夜 獨 白

2005/08/04 2428
5197
 牛와 사자 사랑 [1]

2007/02/01 1751
[1][2] 3 [4][5][6][7][8][9][10]..[328] [next]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kissofgod/ modified by GKim
▒ 관심 있는 코멘트 하나가 글쓴이에게는 큰 힘이 됩니다. 상대에게 상처를 주기보다 같이 즐거워 할 수 있는 코멘트 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