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린 게시판

접속된 회원 및 총회원 목록보기

현재 0분께서 회원으로 접속해 있습니다. 0 회원가입 회원로그인
5117  212/320
 께서 남기신 글입니다.  [2004/07/15]
경축! 드디어 해냈다!


 


우리의 호프 고 서기장이 드디어 저질렀다.


얼마전 수도권 모 클럽 7번홀에서 홀인원의 대업을 이루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평생에 한번 할까 말까 하고, 가문의 영광 이라는 홀인원!


그 유명한 쌔리 팍도 아직 한번도 못했다는데...


우리, 삼식이들은 이 기쁨을 어떻게 같이 누릴까 의견을 달아
주시길 부탁 드립니다.


참고:홀인원 이란?


어떤 구멍에다가 한번만에 뭘 집어 넣었다는 골푸 용어로서,
골푸를 즐기는 사람들의 평생의 꿈으로 알려지고 있다.


이쪽에 대하여 잘 아시는분은 자세한 설명과 감격의 강도가
어떠한지를 적어 주시기 바란다.


우선 본인에게 축하전화를 하여 기쁨을 함께하여 주실것을 당부 드립니다.

전화:011-9417-0824(휴대폰) 


2004/07/15 

훌인원은 석봉대감이 전문 아닌가? 고회장님도 사사를 받아서 몇건 올렸었다고...?
우리 김성호 전무님도 가끔씩 홀인원을 했었다고 알고 있는데...
어? 그 홀인원이 아닌가? 하여튼 축하혀 고서기장

2004/07/15 

감격의 강도가
어떠한지를 해봤어야 알지?
구멍에 넣는거라면 나도 한수하는데 그구멍은 안되내요!
초청라운딩을 한다던가하는 좋은소식 기다리고 있겠수!
그래야 고철14-3공구 수주하는데 쪼금 도움이 될터인데?

2004/07/15 

축하합니다.홀인원 하면 3년은 만사형통이라는데
고서기장님 모든일이 잘될겁니다.
삼식이중 김수직 단장이 해본걸로 아는데.......
이것은 호두나무집 감 아닌가?

2004/07/15 

호두나무집 정도로는 성이 차질 않고..
하이야트나 신라호텔 연회실을 예약해야 되지 않을까 싶기도 하고..

2004/07/15 

허걱..! 운동신갱도 별루이신 서기장님이 나두 못한 그~~~감동을 !!!!
추카추카합니다..^0^

2004/07/15 

홀인원
대부분의 인간이 평생 이루지 못할꿈
이건 대단히 축하드릴 일 입니다.
뒷풀이 또한 대단 해야 되는데
나는 소시적에 한번 얼떨결에 해서
뒤풀이를 제대로 못해서 그런지 인생이 피질 못했어
그래서 가까운 기일내 해야되지 않을까 생각중이지
하여간 축하해요!!!!!!!!!!!!!!!!!!!!!!!!!!!!!!!!!!!!!!!!!!!!!!!!!

2004/07/15 

축하!축하!
방가!방가!
또 축하의 단어가 없나?
축하합니다
그 째지는 기분으로 만사가 형통하길...
당분간 마작도 같이 못하겠네 너무쎄서...
조금전 통화할때도 얘기 안하더니
본인이 말하기 쑥스럽겠자?
괜찮어
워낙 훌륭한 일이잔어?
축하해요

2004/07/15 

축하혀 !!
vertical 야그 새겨 듣거레이 ㅡ
멀리 남쪽에서 고군분투하고있는
제비도 좀 불러주고,
덤으로 나도 ㅡㅡㅡㅡㅡ
기분이 워땟는지?
흔히 하는 홀인원하고는
워떠케 다른지?????

2004/07/15 

고 서기장은 앞길이 확 뚤러버렸어
일이 저절로 풀리고
가내에는 금전이 절로 굴러 들어오고
일명 만사가 형통이라 표현 해야 되겠지
때때로 보약으로 몸이나 보시해서 만수만 누리면되지
여러 삼식이들은 마작,고스톱등은 고서기장과 맞장
안뜨는것이 살길이라 생각하길 바라네!!!!!!!!!!!!!!!!!!!!

2004/07/15 

축축축축축축축축축축축축축축축축축축축축축축축축하하하하하하하하
앞으로 3년은 무조건 만사형통할껴1
내도 한번 해봤으몬 얼매나 좋을꼬???????

2004/07/16 

아!
우리 삼식이들에게도 이제사 햇살이 따뜻하게 비추기 시작 하는구나!
이 기쁨을 어찌해야 좋을꼬!

2004/07/16 

축하/,,,,,,,,,,,,하지만 본인은 /홈페이지 볼시간이 없나바?

2004/07/16 

축하
14-3공구 결과는 보나마나 구만
홀인원 안했을때도 서광이 비쳣는데
앞길은 안봐도 본듯하이



번호별로 보기
제목별로 보기 이름별로 보기 날짜별로 보기 조회별로 보기
1741
 스위스 몽블랑(하얀산) 전경 [2]

2005/01/07 2164
1740
 몽블랑 정상에서 [1]

2005/01/07 1417
1739
 겨울나그네(설경) [4]

2005/01/07 1970
1738
 친구여!! 가는 세월은 잡을수가 없으니..... [5]

2005/01/07 1779
1737
 박제상이 왜(倭)나라에서 죽은 까닭은? [1]

2005/01/06 1216
1736
 영월에서 본 혜성 맥홀츠

2005/01/06 968
1735
 정일교가 나타나다! [6]

2005/01/06 1789
1734
 우리 중년들이 소망하는 것은 [4]

2005/01/06 921
1733
 가을 풍경 [2]

2005/01/06 1161
1732
 [경축] 이재범 삼식이 8등급 진급하다.. [2]

2004/08/24 1843
1731
 나도 gs 2부 리그를 평정 했노라!!!! [5]

2005/01/05 914
1730
 새해 인사 [4]

2005/01/05 1105
1729
 고회장前 [5]

2005/01/05 1100
1728
 인생의 무게가 너무 힘겨울때

2005/01/05 1615
1727
 아버지가 아들에게 보내는 25가지 삶의 지혜

2005/01/04 1716
1726
 나 회사 옮겼다. [12]

2005/01/03 1531
[prev] [1]..[211] 212 [213][214][215][216][217][218][219][220]..[320] [next]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kissofgod/ modified by GKim
▒ 관심 있는 코멘트 하나가 글쓴이에게는 큰 힘이 됩니다. 상대에게 상처를 주기보다 같이 즐거워 할 수 있는 코멘트 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