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린 게시판

접속된 회원 및 총회원 목록보기

현재 0분께서 회원으로 접속해 있습니다. 0 회원가입 회원로그인
5177  1/324
 님 ( ) 께서 남기신 글입니다.  [2005/07/14]
비( 雨)비에 관한 순 우리말



비에 관한 순 우리말

비의 종류가 이처럼 많을 줄이야......

선조들의 지혜가 참으로 놀랍습니다

안개비 - 안개처럼 눈에 보이지 않게 내리는 비.

는개 - 안개보다 조금 굵은 비.

이슬비 - 는개보다 조금 굵게 내리는 비.

보슬비 - 알갱이가

보슬보슬 끊어지며 내리는 비.

부슬비 - 보슬비보다 조금 굵게 내리는 비.

가루비 - 가루처럼 포슬포슬 내리는 비.

잔 비 - 가늘고 잘게 내리는 비.

실 비 - 실처럼 가늘게, 길게 금을 그으며 내리는 비.

가랑비 - 보슬비와 이슬비.

싸락비 - 싸래기처럼 포슬포슬 내리는 비.

날 비 - 놋날(돗자리를 칠 때 날실로 쓰는 노끈)처럼 가늘게 비끼며 내리는 비.

발 비 - 빗발이 보이도록 굵게 내리는 비.

작달비 - 굵고 세차게 퍼붓는 비.

장대비 - 장대처럼 굵은 빗줄기로 세차게 쏟아지는 비.

주룩비 - 주룩주룩 장대처럼 쏟아지는 비.

달구비 - 달구(땅을 다지는 데 쓰이는 쇳덩이나 둥근 나무토막)로 짓누르듯 거세게 내리는 비.

채찍비 - 굵고 세차게 내리치는 비.

여우비 - 맑은 날에 잠깐 뿌리는 비.

지나가는 비 - 소나기. 소나기 - 갑자기 세차게 내리다가 곧 그치는 비.

먼지잼 - 먼지나 잠재울 정도로 아주 조금 내리는 비.

개부심 - 장마로 홍수가 진 후에 한동안 멎었다가 다시 내려, 진흙을 씻어 내는비.

바람비 - 바람이 불면서 내리는 비.

도둑비 - 예기치 않게 밤에 몰래 살짝 내린 비.

누 리 우박. 궂은비 - 오래 오래 오는 비.

보름치 - 음력 보름 무렵에 내리는 비나 눈.

그믐치 - 음력 그믐께에 내리는 비나 눈.

찬 비 - 차가운 비. 밤 비 - 밤에 내리는 비.

악 수 - 물을 퍼붓듯이 세차게 내리는 비

. 억 수 - 물을 퍼붓듯이 세차게 내리는 비.

웃비 - 비가 다 그치지는 않고, 한창 내리다가 잠시 그친 비.

해 비 - 한쪽에서 해가 비치면서 내리는 비.

꿀 비 - 농사짓기에 적합하게 내리는 비.

단 비 - 꼭 필요할 때에 알맞게 내리는 비.

목 비 - 모낼 무렵에 한목 오는 비.

못 비 - 모를 다 낼만큼 흡족하게 오는 비.

약 비 - 요긴한 때에 내리는 비.

복 비 - 복된 비.

바람비 - 바람이 불면서 내리는 비.

모다깃 비 - 뭇매를 치듯이 세차게 내리는 비.

우레비 - 우레가 치면서 내리는 비.

이른비 - 철 이르게 내리는 비.

늦은비 - 철 늦게 내리는 비.

마른비 - 땅에 닿기도 전에 증발되어 버리는 비.

봄 비 - 봄에 내리는 비.

여름비 - 여름에 내리는 비.

가을비 - 가을에 내리는 비.

겨울비 - 겨울에 내리는 비.

큰 비 - 홍수를 일으킬 만큼 많이 내리는 비.

오란비 - 장마의 옛말 건들장마 - 초가을에 비가 내리다가 개고, 또 내리다가 개곤 하는 장마.

일 비 - 봄비. 봄에는 할 일이 많기 때문에 비가와도 일을 한다는 뜻으로 쓰는 말. 잠 비 - 여름비. 여름에는 바쁜 일이 없어 비가 오면 낮잠을 자기 좋다는 뜻으로 쓰는 말. 떡 비 - 가을비.


가을걷이가 끝나 떡을 해 먹으면서 여유 있게 쉴 수 있다는 뜻으로 쓰는 말.

술 비 - 겨울비. 농한기라 술을 마시면서 놀기 좋다는 뜻으로 쓰는 말.

비 꽃 - 비 한 방울 한 방울.

비가 시작될 때 몇 방울 떨어지는 비.  ㅠㅠㅠㅠㅠㅠㅠ


2005/07/14 

내가 좋아하는
굴비도 있고
자치기꾼들이 좋아하는
오비 도 추가요...

2005/07/15 

오비는 자치기꾼이 절대 좋아하지 않는다.

2005/07/15 

남이 오비하면 좋아하는것 같던데...

2005/07/15 

똥비 똥비 똥똥비에서 비는 뭔고?

2005/07/15 

제비도 있따..

2005/07/19 

達飛



번호별로 보기
제목별로 보기 이름별로 보기 날짜별로 보기 조회별로 보기
5177
  Epoi Tai Tai yeah [5]

2004/07/01 1951

  비( 雨)비에 관한 순 우리말 [6]

2005/07/14 1491
5175
  [5]

2004/11/30 1820
5174
  변 명 (1) [4]

2004/11/04 1885
5173
  ** 마음을 다스리는 글**

2005/05/16 1270
5172
  - 아들 딸 [1]

2007/11/16 1872
5171
  0석봉과 어머니 [1]

2008/11/13 1818
5170
  1억 짜리 개인용 잠수함 시판 [2]

2007/02/12 1909
5169
  48장 패에 담긴 ‘화투의 비밀’ 전격 공개 [1]

2007/04/25 1703
5168
  4일날 놀자 [9]

2006/09/22 1754
5167
  happy seven [1]

2005/09/30 1946
5166
  IQ 세계 1위의 자신 [1]

2008/11/04 1647
5165
  " 배 삼식 출현!!!" [5]

2005/08/01 1658
5164
  "박정희가 양식채운 밥통, 노대통령이 태웠다" 퍼@ [2]

2005/08/23 1539
5163
  "어린이가 부모님께 보내는 편지"

2004/06/18 1344
5162
  "여자는 애 낳는 기계…" [1]

2007/02/08 1835
1 [2][3][4][5][6][7][8][9][10]..[324] [next]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kissofgod/ modified by GKim
▒ 관심 있는 코멘트 하나가 글쓴이에게는 큰 힘이 됩니다. 상대에게 상처를 주기보다 같이 즐거워 할 수 있는 코멘트 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