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린 게시판

접속된 회원 및 총회원 목록보기

현재 0분께서 회원으로 접속해 있습니다. 0 회원가입 회원로그인
5295  1/331
 께서 남기신 글입니다.  [2021/10/25]
화일 1 7d8bf79.jpg (163.2 KB)   Download : 0
(퍼 온 글)행운과 불운의 구슬



독일의 작곡가 베토벤은 사랑했던 여인이 떠나고,
난청이 찾아오면서 한때 절망에 빠졌습니다.
현실의 무게를 견딜 수 없었던 그는
어느 수도원을 찾아가 힘들었던 사정을 털어놓으며
나아갈 길에 대한 조언을 간청했습니다.

한참을 고민하던 수사는 방으로 들어가
나무 상자를 들고 나와 말했습니다.

"여기서 구슬 하나를 꺼내 보게."

베토벤이 꺼낸 구슬은 검은색이었습니다.
수사는 다시 한번 상자에서 구슬을 꺼내 보라고 했습니다.
이번에도 베토벤이 꺼낸 구슬은 검은 구슬이었습니다.
그러자 수사가 말했습니다.

"이 상자 안에는 열 개의 구슬이 들어있는데
여덟 개는 검은색이고 나머지 두 개는 흰색이라네.
검은 구슬은 불행과 고통을, 흰 구슬은 행운과 희망을 의미하지.
어떤 사람은 흰 구슬을 먼저 뽑아서 행복과 성공을
빨리 붙잡기도 하지만 어떤 이들은 자네처럼 연속으로
검은 구슬을 뽑기도 한다네."

수사는 힘들어하는 베토벤을 향해서
다시 말했습니다.

"그런데 중요한 것은 이 상자 안에는 아직
여덟 개의 구슬이 남아 있고, 그 속에는 분명
흰 구슬이 있다는 거네."

'행복 총량의 법칙'이라는 것이 있습니다.
인생을 살면서 누구에게나 같은 량의
행복이 찾아온다는 것입니다.

지금까지 고통스러운 일만 많았다면
오늘 이렇게 생각하십시오.

'앞으로는 내 인생에서는 불행보다
행복할 일이 더 많이 남았다.'


# 오늘의 명언
언제까지 계속되는 불행이란 없다.
– 로맹 롤랑 –




번호별로 보기
제목별로 보기 이름별로 보기 날짜별로 보기 조회별로 보기

 황세진 혼사알림(21.12.12) [1]

2021/11/23 13
5294
 (퍼 온 글)산소 같은 존재

2021/11/29 0
5293
 (퍼 온 글)매리지 블루

2021/11/27 2
5292
 (퍼 온 글)제갈량의 신통력

2021/11/26 2
5291
 (퍼 온 글)척박한 환경 극복하기

2021/11/22 4
5290
 (퍼 온 글)구덩이에 빠진 두 남자

2021/11/20 4
5289
 (퍼 온 글)이루지 못한 꿈

2021/11/19 4
5288
 (퍼 온 글)홈 스위트 홈

2021/11/14 3
5287
 (퍼 온 글)약점은 나를 강하게 만든다

2021/11/11 5
5286
 (퍼 온 글)화가 나면 열까지 세라

2021/11/09 4
5285
 (퍼 온 글)우리는 그를 '가왕'이라 부릅니다

2021/11/05 6
5284
 (퍼 온 글)낙타의 사막 생존 전략 [1]

2021/11/03 6
5283
 (퍼 온 글)말을 거르는 세 가지 체

2021/10/31 12
5282
 (퍼 온 글)빵 두 봉지 [1]

2021/10/30 8
5281
 (퍼 온 글)물고기의 부성애

2021/10/29 6
5280
 (퍼 온 글)이루지 못한 꿈 [2]

2021/10/27 9
1 [2][3][4][5][6][7][8][9][10]..[331] [next]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kissofgod/ modified by GKim
▒ 관심 있는 코멘트 하나가 글쓴이에게는 큰 힘이 됩니다. 상대에게 상처를 주기보다 같이 즐거워 할 수 있는 코멘트 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