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린 게시판

접속된 회원 및 총회원 목록보기

현재 0분께서 회원으로 접속해 있습니다. 0 회원가입 회원로그인
5276  1/330
 께서 남기신 글입니다.  [2021/10/04]
화일 1 dd8858b3.jpg (196.3 KB)   Download : 0
(퍼 온 글)새로운 시도



미국의 유명한 오케스트라 지휘자 레오폴드의 일화입니다.
베토벤의 서곡을 준비하던 그는 곡의 극적 효과를 살리기 위해
트럼펫 연주자를 관중석에 앉아 있도록 했다가
솔로로 연주하도록 아이디어를 냈습니다.

드디어 공연 당일,
레오폴드는 그 어느 때보다 신나게 지휘를 했고,
하이라이트인 트럼펫 연주 구간이 나오자
갑자기 뒤로 돌아서더니 더욱 격렬하게
지휘봉을 휘둘렀습니다.

그런데 트럼펫 소리는 들리지 않고,
사람들의 웅성거리는 소리만 들려왔습니다.
크게 당황한 그는 다시 한번 관중석을 향해
지휘봉을 움직여 봤지만, 여전히 트럼펫 소리는
들리지 않았습니다.

하이라이트인 트럼펫 연주자가
관리인들에게 제지를 당하고 있었기 때문에
트럼펫을 불 수 없었던 것입니다.

관리인들은 연주자가 트럼펫을 불려고 하자,
공연을 방해하는 방해꾼인 줄 알고 그의 팔을 붙잡고
의기양양하게 서 있었던 것입니다.

시대를 앞서가는 아이디어는 세상을 바꿉니다.
하지만, 많은 이들의 협조가 있어야만
가능한 일입니다.

아무리 대단한 아이디어라 할지라도
사회적 합의와 통념을 벗어나서도 안 되고
주변 사람에게 피해를 줘서도 안 되기 때문입니다.
그것이 곧 배려이고 성숙한 문화발전의
모범답안일 것입니다.


# 오늘의 명언
누군가는 성공하고 누군가는 실수할 수도 있다.
하지만 이런 차이에 너무 집착하지 마라.
타인과 함께 타인을 통해서 협력할 때에야
비로소 위대한 것이 탄생한다.
- 생텍쥐페리 -




번호별로 보기
제목별로 보기 이름별로 보기 날짜별로 보기 조회별로 보기

 박완수 혼사알림(21.10.24) [4]

2021/10/06 20
5275
 (퍼 온 글)순록의 태풍

2021/10/18 2
5274
 (퍼 온 글)가장 괴로운 일은 무엇인가?

2021/10/17 3
5273
 (퍼 온 글)양초로 전하는 배려

2021/10/15 3
5272
 (퍼 온 글)서툰 애정 표현

2021/10/14 11
5271
 (퍼 온 글)사자가 무서워하는 것은?

2021/10/13 8
5270
 (퍼 온 글)세상에서 제일 좋은 '아빠의 품'

2021/10/12 11
5269
 (퍼 온 글)나무의 성장통

2021/10/11 13
5268
 (퍼 온 글)코뿔소와 할미새의 공생

2021/10/07 7
5267
 (퍼 온 글)가장 좋은 자리는?

2021/10/05 11

 (퍼 온 글)새로운 시도

2021/10/04 16
5265
 (퍼 온 글)가치의 우선순위

2021/10/02 6
5264
 (퍼 온 글)세계적인 문호를 만든 한마디

2021/09/27 12
5263
 (퍼 온 글)이 집의 비밀은?

2021/09/23 11
5262
 (퍼 온 글)사랑은 베풀 때 완성이 된다

2021/09/20 13
5261
 (퍼 온 글)돈 자루의 주인

2021/09/17 11
1 [2][3][4][5][6][7][8][9][10]..[330] [next]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kissofgod/ modified by GKim
▒ 관심 있는 코멘트 하나가 글쓴이에게는 큰 힘이 됩니다. 상대에게 상처를 주기보다 같이 즐거워 할 수 있는 코멘트 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