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린 게시판

접속된 회원 및 총회원 목록보기

현재 0분께서 회원으로 접속해 있습니다. 0 회원가입 회원로그인
5264  1/329
 께서 남기신 글입니다.  [2021/08/13]
화일 1 d4cf48835c.jpg (189.1 KB)   Download : 0
(퍼 온 글)돌멩이의 가치



어느 스승이 제자에게 돌멩이 하나를 주며 말했습니다.
"이것을 시장에 가지고 가서 팔아 보아라.
다만 누가 돌에 관해 묻거든 계속 거절하면서
그 가격에는 팔지 않겠다고 말하거라."

제자는 의아했지만, 스승의 말대로 시장에 나가서
보자기를 펴고, 그 위에 돌멩이를 올려놓고 있었습니다.
그의 모습을 보고 사람들은 아무 가치 없는
돌을 가지고 나왔다며 제자에게 핀잔을 주며
비웃고 지나갔습니다.

그런데 그때 한 노인이 다가와 그에게 말했습니다.
"여기 돈을 줄 테니 그 돌멩이를 나한테 팔게나"

하지만 제자는 스승의 말에 따라
그 가격에는 팔지 않겠다고 대답했습니다.
예상치 못한 제자의 단호한 행동에
노인은 그 돌을 귀한 것으로 생각했고
가격을 높여 말하며 다시 팔라고 했지만
제자는 또다시 거절했습니다.

그런데 놀라운 일이 일어났습니다.
지나가던 사람들은 노인이 돌을 사기 위해서
흥정하는 모습에 그 돌이 무엇인지 더욱 궁금해졌고
그렇게 하나둘 사람들이 모여들었습니다.

서로 그 돌멩이를 사겠다며 흥정에 끼어들었고
결국 돌멩이의 가치는 꽤 많이 올라갔습니다.
사람들이 시간 가는 줄 모르고 흥정하는 동안
제자는 돌을 보자기에 싸서 다음에 오겠다면서
태연하게 돌아갔습니다.

시장에서 돌아온 제자에게 스승은 말했습니다.
"이제 알겠느냐? 사람들이 정하는 가치란
얼마나 헛된 것인지를..."

명품은 사람들이 정한 가치 중
최고의 것으로 인정되어 값비싸고 귀하게 여겨집니다.
하지만 아무리 값비싼 것들로 치장한다 해도
그것은 물건의 값어치이지 절대로
자신의 가치가 되지 않습니다.

오래 숙성될수록 더욱 깊은 맛을 내고
귀한 음식 재료가 되는 항아리 속 '장'처럼,
지혜와 지식을 통해 내면을 성장시킨다면
감히 값으로 따질 수 없는 진정한
'명품인'이 될 것입니다.


# 오늘의 명언
사람의 가치를 직접 드러내는 것은
재산도 지위도 아니고 그의 인격이다.
- 드니 아미엘 -




번호별로 보기
제목별로 보기 이름별로 보기 날짜별로 보기 조회별로 보기
5264
 (퍼 온 글)세계적인 문호를 만든 한마디

2021/09/27 0
5263
 (퍼 온 글)이 집의 비밀은?

2021/09/23 2
5262
 (퍼 온 글)사랑은 베풀 때 완성이 된다

2021/09/20 8
5261
 (퍼 온 글)돈 자루의 주인

2021/09/17 6
5260
 (퍼 온 글)부드러운 가지가 되어라

2021/09/15 6
5259
 (퍼 온 글)겉모습보다 내면에 충실하자

2021/09/13 8
5258
 (퍼 온 글)탐욕의 열매

2021/09/08 8
5257
 (퍼 온 글)조선 시대의 도덕 교과서

2021/09/01 6
5256
 (퍼 온 글)남편의 착각

2021/08/30 16
5255
 (퍼 온 글)도토리가 주는 교훈 [1]

2021/08/27 15
5254
 (퍼 온 글)맨발의 연주자

2021/08/26 11
5253
 (퍼 온 글)겨자씨의 전파력

2021/08/24 8
5252
 (퍼 온 글)더 사랑하기에 함께 하고 싶다

2021/08/22 6
5251
 (퍼 온 글)고통 속에서 웃음을 지켜낸다는 것

2021/08/19 9
5250
 (퍼 온 글)진심이 닿다

2021/08/17 10

 (퍼 온 글)돌멩이의 가치

2021/08/13 8
1 [2][3][4][5][6][7][8][9][10]..[329] [next]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kissofgod/ modified by GKim
▒ 관심 있는 코멘트 하나가 글쓴이에게는 큰 힘이 됩니다. 상대에게 상처를 주기보다 같이 즐거워 할 수 있는 코멘트 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