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린 게시판

접속된 회원 및 총회원 목록보기

현재 0분께서 회원으로 접속해 있습니다. 0 회원가입 회원로그인
5207  1/326
 께서 남기신 글입니다.  [2021/02/26]
화일 1 cbd15121f1.jpg (65.6 KB)   Download : 0
화일 2 070a900d92.jpg (45.5 KB)   Download : 0
(퍼 온 글)우리의 마음을 채우고 있는 것




우리의 마음을 채우고 있는 것

한 제자가 학창 시절 존경하던 선생님을 찾아가
자신의 앞날에 대한 여러 가지 고민을
상담하고 있었습니다.

"선생님 제가 앞으로 어떻게 살아야 할지 걱정입니다.
최근 새로 사업을 시작했는데 옳은 결정일까요?
이것 말고 다른 결정을 해야 했을까요?"

제자의 고민은 거기서 끝나지 않고
계속 이야기했습니다.

"오래전부터 만나던 여성과 결혼을 하고 싶습니다.
하지만 이제 막 사업을 시작한 시점에서
결혼생활을 잘 유지할 수 있을지 걱정입니다.
더구나 결혼하면 아이도 낳아 길러야 할 텐데
요즘같이 험한 세상에 어떻게 하면
올바르게 아이를 기를 수 있는지
정말 모르겠습니다."

제자는 자신의 고민을 끝도 없이 이야기했습니다.
하지만 선생님은 제자의 고민 중에
아무것에도 대답하지 않고, 제자의 찻잔에
차만 따라주고 있었습니다.

한참을 떠들던 제자가 뭔가 대답을 원하며
선생님을 쳐다보았지만, 선생님은 여전히
찻잔에 차만 따르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찻잔에 차가 가득 담겼는데도
차를 따르는 것을 멈추지 않았습니다.
잔에서 차가 흘러넘쳐 바닥을 적실 지경이 되자
제자가 다급하게 말했습니다.

"선생님 차가 흘러넘치고 있습니다."

그러자 선생님이 제자에게
조용히 말했습니다.

"이 찻잔이 바로 자네의 마음과 같아 보이네.

그리고 흘러넘치는 차가 자네의 고민이네.
지금 자네의 마음에 너무나 많은 것이
꽉 차 있으니 내가 어떤 조언을 해도
들어갈 여유가 없어 보이네.
그 마음의 잔을 비우고 그때 다시
나를 찾아오게나"

좁은 길은 여러 대의 차가 한꺼번에
지나가려고 한다면 반드시 심한
교통체증이 벌어지고 도로는
주차장이 되어버립니다.

마음속에 온통 근심 걱정으로 가득 차 있다면,
그것을 해결할 지혜를 담을 곳이 없어집니다.
당신의 인생을 앞으로 나가게 해 줄
여유가 필요합니다.


# 오늘의 명언
산을 움직이려 하는 이는 작은 돌을
들어내는 일로 시작하느니라.
- 공자 -




번호별로 보기
제목별로 보기 이름별로 보기 날짜별로 보기 조회별로 보기
5207
 역사문제 맞추기

2021/04/09 6
5206
 (퍼 온 글)불혹의 챔피언

2021/04/03 10
5205
 (퍼 온 글)나의 부모님은...

2021/03/30 12
5204
 (퍼 온 글)경전을 지키는 제자

2021/03/25 10
5203
 (퍼 온 글)거절당하는 것은 나쁜 일이 아니다

2021/03/14 10
5202
 (퍼 온 글)세상을 바꾸는 사람

2021/03/12 12
5201
 (퍼 온 글)현실 속의 영웅

2021/03/11 11
5200
 (퍼 온 글)외모 콤플렉스

2021/03/09 10
5199
 (퍼 온 글)어려운 환경을 극복하다

2021/03/06 10
5198
 (퍼 온 글)한 손으로도 박수를 치다

2021/03/04 9
5197
 삼식이들(임원들) 모임 알림

2021/02/23 37
5196
 (퍼 온 글)생각과 마음의 차이

2021/03/01 10

 (퍼 온 글)우리의 마음을 채우고 있는 것

2021/02/26 15
5194
 수작(酬酌)'이란?

2021/02/25 18
5193
 (퍼 온 글)침팬지에게 수화를 가르치다

2021/02/24 18
5192
 (퍼 온 글)외할머니의 발찌

2021/02/21 19
1 [2][3][4][5][6][7][8][9][10]..[326] [next]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kissofgod/ modified by GKim
▒ 관심 있는 코멘트 하나가 글쓴이에게는 큰 힘이 됩니다. 상대에게 상처를 주기보다 같이 즐거워 할 수 있는 코멘트 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