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린 게시판

접속된 회원 및 총회원 목록보기

현재 0분께서 회원으로 접속해 있습니다. 0 회원가입 회원로그인
5295  1/331
 께서 남기신 글입니다.  [2021/11/26]
화일 1 6ae1b2b5.jpg (152.3 KB)   Download : 0
(퍼 온 글)제갈량의 신통력



서기 208년 유비와 손권이 이끄는 연합군은
훨씬 많은 조조의 대군과 양쯔강 남안의 적벽에서 맞닥뜨립니다.
수적으로 열세했던 연합군의 책사 제갈량은
이런 전술을 세웁니다.

"동짓날부터 3일 동안 거센 남동풍을
빌려 오겠으니 그때까지 기다리십시오."

거센 남동풍이 불 때 화공으로
적군을 물리치겠다는 전술이었지만
이때까지만 해도 결정적으로 꼭 필요한 바람이
반대로 불고 있었습니다.

하지만 제갈량이 목욕재계하고
밤낮으로 기도드린 지 사흘 만에
거짓말같이 바람의 방향이 바뀌었고,
그 결과 조조의 대군은 연합군에게
적벽대전에서 대패합니다.

설마 하고 반신반의하던 사람들은
제갈량의 신통력에 입을 다물지 못할 정도로
경악하며 놀랐을 것입니다.

그런데 사실 제갈량이 신통력을 가졌다기보다는
매년 그때쯤 남동풍이 분다는 사실을
미리 알고 있었다고 합니다.

전해지는 이야기 중 제갈량이 한 노인을 통해
동짓날 전후에 미꾸라지가 물 위로 부지런히 들락거리면
남동풍이 분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고
구름과 천문에 대한 지식으로 관찰하며 기상을
예측했던 것입니다.

자신의 지식에 지혜를 함께 더해
자신 있게 전략을 세웠고 그 결과 수적 열세를 극복하고
승리로 이끌 수 있었습니다.

배운 것이 많아 지식이 있다고 해도
경험이 부족하면 실수가 있기 마련입니다.
단, 경험만 쌓이다 보면 고집이 되기도 하니
지식과 경험이 적절히 섞일 때
지혜가 됩니다.


# 오늘의 명언
만나는 모든 사람에게 무엇인가를
배울 수 있는 사람이 세상에서
가장 현명한 사람이다.
– 탈무드 –




번호별로 보기
제목별로 보기 이름별로 보기 날짜별로 보기 조회별로 보기

 황세진 혼사알림(21.12.12) [1]

2021/11/23 14
5294
 (퍼 온 글)산소 같은 존재

2021/11/29 0
5293
 (퍼 온 글)매리지 블루

2021/11/27 2

 (퍼 온 글)제갈량의 신통력

2021/11/26 2
5291
 (퍼 온 글)척박한 환경 극복하기

2021/11/22 5
5290
 (퍼 온 글)구덩이에 빠진 두 남자

2021/11/20 4
5289
 (퍼 온 글)이루지 못한 꿈

2021/11/19 4
5288
 (퍼 온 글)홈 스위트 홈

2021/11/14 3
5287
 (퍼 온 글)약점은 나를 강하게 만든다

2021/11/11 5
5286
 (퍼 온 글)화가 나면 열까지 세라

2021/11/09 4
5285
 (퍼 온 글)우리는 그를 '가왕'이라 부릅니다

2021/11/05 6
5284
 (퍼 온 글)낙타의 사막 생존 전략 [1]

2021/11/03 6
5283
 (퍼 온 글)말을 거르는 세 가지 체

2021/10/31 12
5282
 (퍼 온 글)빵 두 봉지 [1]

2021/10/30 8
5281
 (퍼 온 글)물고기의 부성애

2021/10/29 6
5280
 (퍼 온 글)이루지 못한 꿈 [2]

2021/10/27 10
1 [2][3][4][5][6][7][8][9][10]..[331] [next]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kissofgod/ modified by GKim
▒ 관심 있는 코멘트 하나가 글쓴이에게는 큰 힘이 됩니다. 상대에게 상처를 주기보다 같이 즐거워 할 수 있는 코멘트 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