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린 게시판

접속된 회원 및 총회원 목록보기

현재 0분께서 회원으로 접속해 있습니다. 0 회원가입 회원로그인
5196  1/325
 께서 남기신 글입니다.  [2021/02/20]
화일 1 bc3a6690549.jpg (69.0 KB)   Download : 0
화일 2 d879393212.jpg (27.4 KB)   Download : 0
(퍼 온 글)인간만사 새옹지마



인간만사 새옹지마

옛날 중국 변방에 어느 노인이 가족들과 함께
말을 기르며 살고 있었습니다.

그러던 어느 날 노인이 기르던 말 중
가장 새끼를 잘 낳는 암말이 국경을 넘어
다른 나라 땅으로 도망쳤습니다.

마을 사람들은 이 소식을 듣고
아쉬워하며 노인을 위로했습니다.
그러나 노인은 태연하게 웃으며
말했습니다.

"이 일이 좋은 일이 될지 누가 알겠소."

그로부터 몇 달이 지난 어느 날,
도망쳤던 암말이 뛰어난 종마 한 필과
짝을 이루어 함께 돌아왔습니다.
마을 사람들은 노인에게 다시 축하의 말을 건넸는데
노인은 오히려 걱정스러운 얼굴로 말했습니다.

"이 일이 화가 될지 누가 알겠소?"

그리고 얼마 후 새로운 종마를 길들이기 위해
말을 타던 노인의 외아들이 그만 낙마하고 말았습니다.
다리를 심하게 다친 아들은 후유증이 남아
평생 다리를 절게 되었습니다.

마을 사람들은 다시 노인을 위로했지만
노인은 아무렇지도 않게 말했습니다.

"누가 알겠소, 이 일이 좋은 일이 될지."

그로부터 얼마 지나지 않아 전쟁이 터졌습니다.
나라에서는 징집령을 내려 마을 젊은이들은
모두 위험한 전쟁터로 나가 귀한
목숨을 잃었습니다.

그러나 다리가 불편한 노인의 아들은
전장에 나가지 않고 고향에서 안전하게
살 수 있었습니다.

이 세상 모든 일에는 끝까지 좋은 일도
나쁜 일도 없습니다.

우리 주변에서 얼마든지 찾아볼 수 있는 일입니다.
거듭된 실패와 역경이 오히려 밑거름되어
뛰어난 성공을 거둔 사람들의 일화는
요즘에도 얼마든지 있습니다.

지금 겪는 괴로움이 당신에게 기회와
희망이 될지도 모르니 좌절할 필요 없습니다.
반대로 뜻하지 않은 행운으로 생긴
일확천금이 오히려 화가 될지도 모르는 일은
경계해야 하겠습니다.


# 오늘의 명언
당신이 등지지 않는 한,
운명은 언젠가는 당신이 꿈꾸고 있는 대로,
고스란히 당신의 것이 될 것입니다.
- 헤르만 헤세 -




번호별로 보기
제목별로 보기 이름별로 보기 날짜별로 보기 조회별로 보기

 삼식이들(임원들) 모임 알림

2021/02/23 18
5195
 (퍼 온 글)우리의 마음을 채우고 있는 것

2021/02/26 4
5194
 수작(酬酌)'이란?

2021/02/25 7
5193
 (퍼 온 글)침팬지에게 수화를 가르치다

2021/02/24 10
5192
 (퍼 온 글)외할머니의 발찌

2021/02/21 10

 (퍼 온 글)인간만사 새옹지마

2021/02/20 15
5190
 (퍼 온 글)목마른 사람들

2021/02/19 9
5189
 (퍼 온 글)실패의 의미

2021/02/18 7
5188
 (퍼 온 글)향기와 악취

2021/02/16 10
5187
 (퍼 온 글)나의 역경은 축복이었습니다

2021/02/14 11
5186
 (퍼 온 글)안경으로 바라본 세상

2021/02/11 20
5185
 (퍼 온 글)위기는 기회다

2021/02/10 30
5184
 (퍼 온 글)상인의 신용

2021/02/09 29
5183
 (퍼 온 글)따뜻한 하루

2021/02/08 23
5182
 (퍼 온 글)인생을 바꿔준 강아지

2021/02/06 28
5181
 다양한 철길 [1]

2021/02/06 29
1 [2][3][4][5][6][7][8][9][10]..[325] [next]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kissofgod/ modified by GKim
▒ 관심 있는 코멘트 하나가 글쓴이에게는 큰 힘이 됩니다. 상대에게 상처를 주기보다 같이 즐거워 할 수 있는 코멘트 부탁드립니다.